구글 I/O 2017 참관 후기

구글 I/O는 구글이 2008년부터 매년 주최하는 개발자 컨퍼런스입니다. 애플이 주최하는 WWDC와 더불어 최고/최대 규모의 개발자 행사죠.

레진은 매년 구글의 신규 제품과 기술들을 현장에서 확인하고 정보를 습득하고, “Office Hours” 세션을 통해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담당자와 직접 만나서 현재 레진코믹스 서비스에서 발생하는 이슈를 확인하고 해결하기 위해서 구글 I/O를 참관할 용사를 보내고 있습니다.

이 글은 올해의 용사로 선정(?)되어 지난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마운틴뷰에서 열린 구글 I/O 2017를 다녀온 nurinamu님의 참관 후기입니다.

참관 세션

17일

  • Google Keynote
  • Developer Keynote
  • Build modern apps with Firebase and Google Cloud Platform

18일

Effective TensorFlow for Non-Experts

What’s possible with Cloud Functions for Firebase

Home Automation with the Google Assistant

Getting your Assistant App Discovered

19일

Transactions with the Google Assistant

Navigating Google Cloud Platform: a guide for new GCP users

Cloud Functions, Testability, and Open Source

Cloud Spanner 101: Google’s mission-critical relational database

참관 후기 - “Mobile first to AI first”

구글의 CEO인 Sundar Pichai의 키노트는 한마디로 요약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Mobile first to AI first”

Keynote - Mobile first to AI first

이번 I/O는 구글이 기존 모바일 우선 기술/제품에서 인공지능 우선 기술/제품으로 방향을 틀었다는 것을 체감할 수 있는 행사였습니다.

AI & ML - Google Assistant, TensorFlow, TPU

이번 I/O에서 소개된 거의 모든 제품들이 ML과 관련된 것으로, 이것을 실제 사용자와의 접점 서비스인 Google Assistant로 제품화해서 발표했습니다. 작년만 해도 Google AssistantGoogle Home 등의 일부 구글 제품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이었지만, Any device로 확장되어 안드로이드와 웹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Google Assistant SDK를 공개하면서, 구글이 제공하는 모든 서비스의 사용자 경험은 대화형 서비스 형태로 변화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Google Assistant는 단순하게 기계에 명령하고 그 행동을 받는 방식이 아니라, 기계와 대화를 통해 사용자가 원하는 최적의 결과를 얻는 방식이다.”

당장의 우리가 사용하는 서비스들이나 레진코믹스가 대화형 서비스로 전환되지는 않겠지만, 구글의 제품들이 대화형으로 전환되어 서비스가 시작되면, 많은 사용자들이 새로운 방식의 서비스에 노출되어 금새 친숙해지고, 대화형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 서비스는 도태되지 않을까…하는 생각까지 들었습니다.

ML의 경우에는 이미 TensorFlow를 오픈소스로 공개하면서 학습/분류에 대한 많은 기능이 개발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ML에 대한 지식이 많지 않은 일반 개발자들도 상대적으로 쉽게 사용할 수 있는 Keras 등이 계속 발전하고 있어, 개발자들이 학습해야할 영역이 하나 더 추가된 듯… 구글은 TF의 기능 뿐 아니라 오픈소스 커뮤니티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면서, ML을 접목하려는 회사들이 TF의 대안을 찾을 필요가 없는 상황을 만들려는게 아닌가 싶었는데… 제가 잘 아는 분야가 아니기 때문에 같이 참석한 TF 전문 개발자분에게 들은 이야기로는 TF의 성장세가 어마어마해서 이미 다른 ML 솔루션들을 쓸 필요가 거의 없다고 하더군요. TF는 공개되었기 때문에 직접 설치 가능하지만, 요구하는 하드웨어 성능이 너무 커서 이번에 발표된 TF 전용 TPU를 장착한/할 Cloud ML를 사용해야 할 듯… 어찌 되었건, ML은 몰라도 TF는 알아야하는 상황에 온 것 같습니다.

VR & AR - Daydream & Tango

이런 첨단의 AI & ML 신기술들을 흥미롭게 봤고잘 모르겠고

개인적으로 이전부터 관심을 가지고 있었던 VR/AR 제품들도 틈틈이 둘러봤습니다. 이미 상용화된 DaydreamTango의 신규 기능들도 체험했습니다.

현지에서나 주변 개발자들의 이야기를 들어봐도 Daydream은 아직 컨텐츠를 많이 확보하지 못한 상태로, 경쟁사보다 조금 주춤거리는 느낌입니다. 하지만 “갤럭시 S8”이 Daydream Ready Device로 선정되었기 때문에, S8의 효과로 얼마나 Daydream의 에코 시스템이 확장될 지, 어떤 신박(?!)한 서비스들이 나올지 기대됩니다. Daydream View는 이전보다 하드웨어 성능이 좋아져서인지 확실히 쾌적한 느낌으로 VR Dive-in 이 된 느낌! 이번에 새로 발매될 Daydream Standalone VR도 어떤 성능으로 나올지 궁금하네요.

Daydream View

VR은 그렇다치고, AR 프로젝트인 Tango의 경우에는 놀라운 성과를 보여주었습니다. Tango기기가 이제 태블릿 사이즈가 아닌 스마트폰 사이즈로 줄어들었다는 점이 눈에 띄었습니다. 다양한 컨텐츠가 개발되었고, 이번 I/O에서도 체험할 수 있었는데요, 특히 Expeditions과 “Realtime 3D Render” 서비스는 흥미로웠습니다. Expeditions의 경우에는 학생들이 가상 물체를 원하는 각도와 거리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해서, 입체적인 체험을 할 수 있고 흥미와 집중도를 높일 수 있을 것 같네요. “Realtime 3D Render”의 경우에는 실내를 실시간으로 스캔하여 바로 3D 공간으로 렌더링할 수 있고, 그 공간을 Daydream을 통해 바로 VR 체험도 가능했습니다. 집을 일일이 돌아다닐 필요없이 바로 VR 공간에서 확인할 수 있는 기술은 기존의 360도 뷰어와는 차원이 달랐습니다.

Android 💖 Kotlin

이번 I/O에서 안드로이드 개발자들에게 호응을 받은 것은 Kotlin을 Android 공식언어로 채택한 것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 Kotlin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있던 시기에 구글에서 공식언어로 지정하니 반가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현재 레진코믹스 안드로이드 앱은 이미 절반 정도가 Kotlin으로 포팅되었고, 안드로이드 커뮤니티 내에서도 이미 Kotlin 포팅의 좋은 사례로 소개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안드로이드 앱의 좋은 사례로 개발자들 사이에 계속 회자되길 기대합니다.

(사진 속의 “시베리아허새”는 본문의 내용과 관련 없음)

Kotlin이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 하시는 분들은, 이번 기회에 Kotlin 맛보기만이라도 해보시면 어떨까요?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 Firebase, Cloud Spanner, Cloud Functions, …

업무와 연관성이 높은 GCP의 경우에는 이번 I/O에서 좀 찬밥(?) 느낌이었습니다. 단독 세션은 거의 없었고, 그나마 있는 것도 지난 Google Cloud Next의 재방송이었습니다. 대부분 Firebase 발표에 끼어서 서브 피쳐로만 다뤄졌습니다. 백엔드 개발자들이 업무로 컨퍼런스에 참석한다면 구글 I/O보다는 Google Cloud Next가 좀 더 도움이 될 것 같지만, I/O는 I/O 나름의 매력이 있는 컨퍼런스이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는 계속 참석할 듯 합니다. ;)

이번 I/O의 GCP 관련 세션들은 Cloud Spanner를 제외하고는 거의 Firebase와 연관된 MicroServices에 대한 설계와 성능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Cloud Functions를 필두로 GCP도 Serverless 환경을 미는 느낌이네요.

우리 서비스도 앱과 연결되는 부분은 Firebase + Cloud Functions로 분리하여 서비스를 하면 여러 성능이나 운영상 이점이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더 잘 정리된) 구글 I/O 2017 참관 후기


못다한 I/O 이야기는 Google I/O 2017 Extended in Seoul 에서 Google Assistant 발표와 함께 전해드릴 예정입니다.

꼭 참석하셔서 확인하세요. ;)


레진엔터테인먼트는 레진시 개발동 주민들의 자기계발을 위해 해외 개발자 컨퍼런스 참관 비용을 지원합니다.

부러우면… 로켓에 올라타세요!!